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통합메뉴

구례군청 통합메뉴란? 사용자들이 구례군청 홈페이지에서 사이트별로
목적에 따라 정보를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메뉴를 모아 놓은 서비스입니다.

구례군청

구례여행

보건의료원

통합메뉴 닫기
본문

언피해 이겨낸 ‘구례 감자’ 수확 한창

  • 작성자 : 기획예산실
  • 작성일 : 2021-03-19
  • 조회수 : 299
언피해 이겨낸 ‘구례 감자’ 수확 한창 언피해 이겨낸 ‘구례 감자’ 수확 한창 - 3월 17일 첫 수확,4월 10일까지 수확 예정
- 수확 현장 찾은 김순호 구례군수, “온풍기 지원 등 재발 방지대책 추진”

지난 1월 언피해(동해)를 이겨낸 구례 감자 수확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농민들에게 큰 기쁨을 주고 있다.
구례군에 따르면 3월 17일 구례군 용방면 소재 시설하우스 1ha에서 감자 수확을 시작했다. 이날 첫 감자 수확을 시작으로 4월 10일까지 본격적인 수확이 이뤄질 예정이다.
구례군에서는 33농가가 10ha 규모의 감자 시설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1월 한파로 인해 시설하우스 농가들은 고사의 위기에 놓여있었다. 올해 감자 작황은 30% 이상 감소했다. 
어려움을 이겨낸 수확이라 농민들의 감회가 남다르다. 17일 첫 수확을 시작한 용방면 신도리 홍성호(54)씨는 “냉해로 인한 고사피해는 가슴이 아프지만, 어려움을 이겨내고 자란 감자들이 대견하고 수확까지 이르게 되어 기쁜 마음이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지난 1월 구례군 용방면 시설하우스 재배농가 26곳에서 9.6ha 3억원 규모의 냉해피해를 입었다. 영하 10도 아래 강추위가 1주일 이상 지속되면서 지하수 사용량이 급증해 하우스의 수막시설이 정상 가동 되지 않은 것이 피해원인이었다. 수막시설이란 지하수로 수막을 만들어 외부의 찬 공기가 내부로 침투하지 못하도록 하는 동절기 난방 방법이다.
구례군은 피해 농가에게 정도에 따라 농약대 또는 대파대를 지급했다. 농약대는 병충해 방제에 드는 비용, 대파대는 대체 파종에 드는 비용을 말한다. 피해 작물의 생육 회복을 위해 영양제 투여, 시설 내 온‧습도 관리, 병해충 방지 등 기술지원도 병행했다.
재발방지 대책도 마련했다. 구례군은 1대당 200평 정도를 커버하는 온풍기 지원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신청접수를 받았다. 구례군은 약 90대 정도의 물량이 신청되었으며 조기에 설치를 완료할 것이라고 밝혔다. 
17일 감자 수확 농가를 찾은 김순호 군수는 “이상기온으로 인한 각종 농산물 피해가 해를 거듭할수록 심해지고 있다”며 “앞으로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피해조사를 면밀하게 추진하여 재발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삭제하기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삭제하고자 하는 사유를 입력해주세요.

콘텐츠관리

  • 담당부서 기획예산실
  • 담당자 장성규
  • 연락처 061-780-2214
  • 최종수정일 2020-01-15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나의메뉴 설정하기

즐겨찾는 메뉴를 체크하시면 퀵메뉴에 표시되어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최대 7개까지 추가 가능합니다.
  • 정보공개
  • 열린민원
  • 소통·참여
  • 행정정보
  • 구례소개
  • 평생교육
  • 분야별정보

구례 새소식

2021-04-09

2021-03-22